저는 작년에 의료기 관련 중소기업에 취직을 하여 근무하고 있습니다. 제가 목표로한 우수 기업들에는 취직을 못하였지만 다른 분들은 꼭 목표로한 기업의 취업 성공에 도움을 주고 싶어서 제가 취업을하면서 느꼈던 점들에 대해서 말씀드리고자 합니다.

 

먼저 스펙을 갖춘 준비된 신입사원이 되기 위해서는 1학년때 부터 자신의 목표를 정해 길을 잘 다져놔야 합니다. 구체적으로 학년별 취업준비를 어떻게 하면 좋을지에 대해서 말해보겠습니다. 

 

 

1학년 신입생 때는? - 자신의 진로계획을 세워라.

 

대학교 1학년 신입생의 경우에는 구체적인 취업 준비보다는 자신의 진로계획을 세우는 데 초점을 맞추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가급적이면 다양한 분야의 과목을 수강하면서 자신의 흥미와 적성을 찾는 노력을 하도록 합니다. 각 대학의 취업지원부서를 이용하면 전문가와의 상담을 통해 더 정확하고 쉽게 자신의 인성, 적성을 파악할 수도 있습니다. 여러분들은 대학교 종합인력개발센터에서 상담요청 하시면 되세요.

 

 

 ▲ 대학생 봉사활동

 

동아리 활동과 아르바이트 경험 역시 진로를 찾는 데 많은 도움이 됩니다. 1학년때는 상대적으로 시간적 여유가 많으므로 농촌봉사활동, 해외봉사활동, 문화 자원봉사활동 등 봉사활동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것도 필요한데요, 후에 취업시 가산점을 얻거나 긍정적인 이미지를 심어 줄 수있기 때문입니다.

 

이 밖에도 고등학교때 쌓아 두었던 영어 실력을 바탕으로 외국어 및 영어 능력을 더 향상시켜 두어야 합니다. 외국어 실력은 하루 아침에 느는 것이 절대 아니기 때문에 신입생때부터 꾸준히 다져 나가는 것이 중요합니다. 또한 외국어 능력은 업종에 관계없이 일반적으로 회사에서 많이 요구되는 조건이므로 꾸준히준비하여 제 2외국어까지 할 수 있다면 더 강력한 경쟁력을 확보하게 되는 것입니다.

 

 

대학교 2학년 - 학점관리에 신경써라.

 

취업을 위해 필요한 최소한의 학점은 몇 점 정도 일까요??

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4.5만점에 3.5 이상은 되어야 기업에서 채용할 확률이 높다고 합니다. 취업을 위해 필요한 최소한 B학점 이상은 받을 수 있어야 합니다. 취업 경쟁이 심해지면서 구직자들의 학점 수준도 높아지고 있기 때문에 학점 관리를 충실히 하는 것에 중점을 두어야 합니다.

 

1학년동안 자신의 진로와 적성에 대해 충분히 생각해보고 파악을 했다면, 구체적으로 모색해 나가는 시기도 대학교 2학년때 입니다. 관련 동아리 활동을 통하여 인맥을 쌓는 것도 좋은 방법 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지나치게 다양한 활동으로 모든 활동이 흐지부지 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합니다. 학교 외에서 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하되, 몇 가지를 선택하여 집중적으로 해 내는 것이 필요합니다.

 

3학년 - 관련 분야의 현장 경험을 하라.

 

대학교 3학년들은 본격적인 취업 준비를 하는 단계로, 현장 경험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중소기업 현장이나 자신이 입사를 희망하는 분야와 연관된 전문성을 살릴 수 있는 아르바이트를 해 보는 것이죠. 경험을 통해 자신의 능력을 미리 검증해보고, 실제 현장에서 느낄 수 있는 것을 배우는 것입니다.

 

해외연수나 공모전등을 통해서 실력을 검증하고, 취업에 필요한 가산점을 획득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광고 공모전, 논문 수기 공모전, 마케팅 공모전, 디자인 공모전 등을 통해 얻은 노하우와 수상 경력은 후에 해당 기업에 지원시 많은 도움이 됩니다. 해외연수의 경우에도 4학년 1학기를 마친 뒤 가는 것 보다는 3학년 때 떠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4학년 때는 시시각각으로 변하는 취업과 관련된 활동을 해야 하기 때문입니다. 시간이 부족한 4학년때 보다 상대적으로 여유가 있는 3학년때에 이러한 활동들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 해외연수 관한 책  

요즘은 해외연수를 다녀오는 학생들이 많아 서점에서도  해외연수에 관한 책을 쉽게 접할 수 있습니다. 성공적인 해외연수를 위해 한 번쯤 읽어보는 것도 좋겠네요~

 

3학년이 되면 자신이 그동안 해 왔던 일들을 한 번쯤 정리할 필요가 있습니다. 자신이 원하는 취업 분야나 기업에 대해 구체적으로 점검해 봄으로써 진로와 연관되어 실천해야 하는 활동에 어떠한 과정이 필요하고 부족한 부분을 채워나가야 할 지 더욱 꼼꼼히 계획을 세워보아야 합니다.

 

 

예비 사회인 대학교 4학년 -  채용정보를 수집하고 기업이 원하는 인재상을 파악하라.

 

마지막으로, 사회로 나가야 하는 4학년이 되면 취업과 관련된 정보를 수집하고 그 동안 준비해 온 나의 활동을 바탕으로 이력서와 자기소개서를 정성스럽게 작성합니다. 자신이 가고싶어하는 회사에서 원하는 인재상을 파악하거나 회사의 기본적인 사항을 파악하는 것도 필요합니다. 회사가 원하는 인재상은 이력서나 자기소개서를 쓸 때 도움이 되고, 회사의 기본적인사항은 면접을 보게 될 때 이러한 질문을 받을 수 있기 때문이죠.  

접시 가장 많이 나오는 질문 1위는 "왜 이회사에 지원을 했는가?" 라고 하네요. 이 질문에 대한 대답은 어느곳에 면접을 보러 가든 꼭 준비해 가셔야 겠어요~^^ 취업 스터디 모임을 통해 사람들과 면접에 관련된 정보를 주고 받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정식 입사가 아니더라도 졸업예정자 중에서 선발하는 인턴십 모집에 참여해 보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인턴십에 참여하면 실제 기업에 대해 현실적인 이해가 가능하고 정식으로 입사지원시 가산점을 받을 수도 있습니다.

 

또한 대학교 4학년동안 관리해 온 학점과 영어실력이 빛을 발휘할 수 있도록 취업 준비를 잘 마무리 짓는 것도 필요합니다.

 

취업에도 전략과 시간, 노력이 필요한 법입니다. 1학년때부터 체계적으로 준비한 사람은 두려움 없이 취업의 문을 열고 사회로 나갈 수 있는 것이죠. 졸업에 임박해서 취업을 준비하기 보다는 학년별로 단계적 접근을 해 보세요. 방학때 무엇을 하면 좋을까.. 고민하셨던 분들이라면, 지금부터 계획을 세워 취업에 다가설 수 있도록 학년별 맞춤 취업 전략을 세워 봅시다.

저는 비록 성공하지는 못했지만 여러분들은 늦었다고 생각해서 포기하지 말고 지금이라도 시작해서 좋은 성과 거두셨으면 합니다. ~^^!!